본문내용 바로가기


인천도시공사 Incheon Development & Tourism Corporation



  1. 공사소개 > 홍보관
  2. 보도자료

보도자료

인천도시공사의 보도자료를 알려드립니다.

인천도시공사, 홀로서기 시작하는 청년에게 자립지원 노력
인천도시공사, 홀로서기 시작하는 청년에게 자립지원 노력의 상세 내용입니다. 등록일, 조회수, 담당부서, 첨부가 있는 경우 첨부파일정보 등을 보여줍니다.
등록일 2017-03-06 조회수 286
담당부서 민자사업처
첨부1 170306_(민자사업처)인천도시공사,_홀로서기_시작하는_청년에게_자립지원_노력.hwp
첨부2 170306_인천도시공사,_홀로서기_시작하는_청년에게_자립지원_노력.jpg

 

인천도시공사, 홀로서기 시작하는 청년에게 자립지원 노력

- 보육원 나서는 새 출발 청년 7명, 자립안정자금 1천만원 지원 -

 

 

 

○ 인천도시공사(사장 김우식)는 6일 만 18세가 되어 보육기관을 떠나 사회로 첫 걸음을 내딛는 청년 7명의 안정적인 자립을 돕고자 향진원(원장 신언희, 남구 도화동 소재)에 기부금 1천만원을 전달했다.

 

○ 이날 전달한 자립 안정 지원자금은 보육기관을 나서는 청년들의 안정적인 학업성취와 취업을 돕는 데 쓰일 예정이다. 또한 공사는 매입임대사업 연계를 통해 안정적으로 주거할 수 있는 보금자리를 지원하는 등 다각도로 자립을 도울 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 이번 지원으로 올해 보육원을 나서는 총 7명의 청년이 학비, 생활비, 취업연계 교육비의 혜택을 받게 되어, 새 출발에 대한 설레임과 기대보다 생활비, 학비 걱정이 앞서는 자립 청년들의 걱정을 한결 가볍게 해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 도시공사 김우식 사장은 “홀로서기에 아직 어린 청년들이 사회로 나와 경제적·심리적 문제로 위축 될 수도 있고, 많은 어려움을 겪을 수 있는데, 공사의 지원을 통해 사회에 내딛는 첫 걸음에 힘이 되길 바란다”며 격려의 말을 전달했다.

 

○ 기부금 전달식에 참석한 향진원 신언희 원장은 “지난 2년간 공사 임직원의 재능 나눔으로 향진원에서 생활하는 18명 초등학생들에게 멘토가 되어주고, 매달 문화체험을 함께하던 인연으로 인천도시공사가 이제는 보육원을 떠나 사회생활을 시작하는 청년들의 후원인으로 나서줘 든든하다”며 감사인사를 전했다.

 

○ 한편 전국적으로 보육시설에서 생활하는 약 3만2천명의 아이들 중 매년 약 2천명이 만 18세가 되 사회로 첫 발을 내디디는 홀로서기를 시작하는 만큼 사회적인 관심과 사랑이 필요한 상황으로 공사의 후원과 지원이 더욱 의미있다고 할 수 있겠다.

열람하신 정보에 만족하시나요? 로그인후 이용해주세요.

고객만족도

Quick link

Quick link